누리커뮤니티

  • 이벤트
  • 영상갤러리
  • 포스터갤러리
  • 음반이야기
  • 문화예술이야기
  • 관람리뷰

관람리뷰

home Home 탐색 건너뛰기 링크 > 누리커뮤니티 > 관람리뷰

공연, 전시를 관람하신 소감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관람리뷰 게시판 운영원칙

개인정보가 불법적으로 이용되는 것을 막기 위해 이용자께서는 e-메일, 주소, 주민번호,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에 관한 사항을 게시하는 것을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개인정보, 고양문화재단과 관련 없는 사항, 광고성, 홍보성, 특정인의 명예훼손, 기타 불건전한 내용을 담고 있는 경우, 내용에 상관없이 삭제됩니다.

  • 윤동주에 대한 이야기가 아름답게 펼쳐진... 겨울 밤을 행복하게 해주는 뮤지컬이었습니다.

    공연 윤동주에 대한 이야기가 아름답게 펼쳐진... 겨울 밤을 ...

    2019.12.23 | 161

    이 공연은무대배경, 출연자의 노래(특히 주인공의 음색이 줄거리와 잘 맞고),춤이 잘 어울어진 멋진 뮤지컬이었습니다.그동안 내가 보았던 뮤지컬과는 달리인기가수가 나온다든지, 입소문으로 들은 제목이 아니었고.더구나 '가무극'이라는 단어도 잘 들어보지 못한 것이라아람극장 전면에 걸린 아름다운 광고판을 보고서도다가서기엔 조금 어려운 공연이었다.그런데, 공연장 좌석에 앉으면서부터 조금씩...시작전 무대의 '윤동주, 달을 쏘다'라는 글자는요즘말로 '갬성'이 가득한 아름다운 그림같은 느낌을 시작으로,공연시간 140분내내 배경과 음악은 박수가 나올정도로아름다웠다.아람누리 개관때쯤(?) 보았던 창작뮤지컬 춘향전과 비슷한 감동을 받았고,좋은 창작작품 공연이었다.12월 21일에 즐거운 겨울저녁 선물을 받았다는 느낌이었다.2,3...

  • 관람소회

    공연 관람소회

    2019.12.02 | 243

    11월30일(토) 놀부 아리랑 공연 관람키 위해 서울에서 공연 3시간 고양 어울림누리 극장으로 향했다주말이라 역시 가는 길은 막혔으나 넉넉하게 1시간 전에 도착하여 티켓을 받은후 좋은 날씨덕에 극장 주변을 산책하고 공연 30분전 입장을 하였다.공연 시간이 임박한데도 많은 좌석이 비어있었다.우려는 기우에 그치면서 대극장이 가득찼다.공연이 시작후임에도 관람객이 입장을 한다.관람문화가 엉망이다.최소 10분전에는 입장하여야 하는데도 분위기를 해치는 관람객들이 많다는것은 아직도 한국 사람들은 문화 예술부분에는 많이 부족함을 느꼈다.중간에 빈 자리도 듬성듬성 보였는데 아마 No show 가 아닌가 싶다.경쾌한 음악과 함께 막이 오르고 낯익은 배우들의 노련한 연기와 노랫소리에 어깨가 들썩이고 박수가 많이 나온다.해학과 ...

  • 2년간의 여정을 훌륭하게 마무리 했네요.

    공연 2년간의 여정을 훌륭하게 마무리 했네요.

    2019.10.31 | 284

    조금 어색했던 창단공연부터 즐거운 2년이었습니다. 오르간의 음향이 조금 아쉬운 것 외엔 훌륭한 공연이였네요. 고양시의 이름이 걸린 교항악단이 앞으로 어떻게 이어질 지 궁금합니다.

  • 사랑이 무엇인지? 템플 공연을 보고

    사랑이 무엇인지? 템플 공연을 보고

    2019.10.20 | 236

    이 연극은 참으로 내적감동을 주는 연극.많이 눈물을 흘리고 다시금 사랑이 무엇인지 가르쳐 주는 연극.사랑이란 누군가를 성장 시키는 것. 나는 외롭지 않아. 늘 함께 있는 엄마와삶의 인생에 용기를 주위 선생님들의 도움으로 인생의 자신감을 가지고꿈을 실현시킬 수있는 잠재력을 키워주는 아주 멋있고 좋은 연극.일어서서 열연한 배우들에게 박수와 응원의 힘을 주는 연극.이런 연극을 준비해 주시고 고양시 새라새극장에서 기회를 주ㅡ신 연극.사랑과 감동이 잔잔이 어우러지는 연극.이런 연극이 있어 개인주의가 팽팽한 현 사회를 배려와 인간애로 따뜻하게해 주셔서 감사한 연극.열연한 배우분들의 몸짓 하나 하나에 집중할 수있고 응원의 박스를 마음껏보내주어도 좋은 연극.행복했던 연극. 감사합니다.

  • 감동적이였던 연극 템플~

    감동적이였던 연극 템플~

    2019.10.20 | 224

    주인공인 템플이 자폐아에서 훌륭한동물학자가되기까지 성장을 담은 연극입니다극중대사에 자폐는 이상한것이아닌 조금 특별한거라지만이해하기 어렵죠 계속이상해보이는행동을하니까요.하지만 실화가 주는힘이였을까요?온몸으로 열연한배우들의 노력이더해져 막연한거부감,편견이 조금 사라진듯해요.놀림의대상도 마냥 보호받아야할사람도 아닌분명 다르지만 어쩌면 평범한삶을 살수도있을것같다는 생각이들었어요.우리의 시선이 그들을 가두지않는다면 말이예요.공연기간이 짧아 아이들이못본게 아쉬워요.템플엄마의 노력도 대단했지만 주위사람과 환경에의해 한사람의 인생이 성공적으로 바뀔수있음을 자연스럽게 그려낸작품였습니다.이렇게 여운남는극은 많은사람들 특히 학생들이 봤음좋겠어요.그리고 중학생이상관람가였는데 초등고학년도 충분히 이해할수있고 오히려 꼭보면좋겠다싶어...